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27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JTBC '믹스나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양현석, 승리, 자이언티 노홍철 등이 출연하는 '믹스나인'은 YG엔터테인먼트의 양현석 대표가 전국의 기획사를 직접 찾아가 새로운 스타를 발굴하는 리얼리티 컴피티션 프로그램으로 오는 29일 첫 방송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경닷컴 사진기자 변성현 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