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어머니 임여순 여사가 아들에 이어 신발에 대한 애정을 표현해 눈길을 끌고 있다.

연예계에서도 알아주는 신발 마니아로 알려진 이상민 씨는 최근 어머니와 신발형 발마사지기 모델로 발탁됐다.

이씨는 광고 촬영장에서 "디자인이 심플하면서도 감각적이어서 일상 신발로도 손색이 없을 것 같다"고 극찬했으며 함께 어머니 임여순 씨 역시 "너무 시원해서 벗을 수가 없고, 당장 집에 가져가고 싶다"고 애정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이상민과 어머니

이씨가 극찬한 제품은 휴대용 마시지기 브랜드 ‘브레오(breo)’가 출시한 휴대성과 활동성을 겸비한 신개념 신발형 발 마사지기 ‘아이슈즈(iShoes)’다.

이 제품은 신발처럼 신고 벗는 것이 가능하며, 마사지를 하면서 누워있거나 걸어 다니는 등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발에 꼭 맞도록 설계된 인체공학적 디자인으로 발 사이즈 290㎜까지도 착용 가능하며 발목 부분에 벨크로를 적용해 사이즈 조절이 가능하다.

장승웅 ㈜텐마인즈 대표는 "아이슈즈는 집안일을 하거나, 외출 준비 전, 휴식을 즐길 때에도 활동에 제약 없이 착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