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만식 /사진=바를정 엔터테인먼트

배우 정만식이 바를정(正)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정만식이 연기자 전문 기획사 바를정(正)엔터테인먼트와 깊은 의리를 바탕으로 한식구가 되었다.

특히 바를정(正)엔터테인먼트의 수장인 임정배 대표와 데뷔 초부터 함께했던 인연이 전속계약으로까지 이어지며 10년 이상 함께 한 의리를 빛낸 것으로 알려지며 업계에 귀감이 되고 있다.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정만식과 계약 체결 소식을 알린 바를정(正)은“정만식은 선악을 자유롭게 넘나들며 연기 스펙트럼이 넓은 배우로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통해 대중에게 사랑받고 있는 대한민국 배우”라고 밝혔다.

임정배 대표는 “바를정(正)에서 배우 정만식과 믿음과 신뢰로 다져진 깊은 인연을 계속해서 이어갈수 있게 되어 무척 기쁘다. 서로에 대한 믿음과 신뢰가 앞으로도 이어질 수 있게 전폭적인 지원과 지지를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