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김태희 득녀

KBS 2TV '더 유닛' 측이 MC 비(본명 정지훈)의 득녀 소식에 축하를 전했다.

25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에서 진행된 '더 유닛' 제작발표회에 MC를 맡게 된 비가 참석하지 못했다. 이날 비의 아내 김태희가 딸을 낳았기 때문.

이에 김진홍 KBS 제작본부장은 "정지훈의 득녀 소식을 들었다"라며 "좋은 날 좋은 기운이 오는 것 같다"라고 축하의 인사를 건넸다.

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맙습니다. 예쁜 공주님이에요. 세상에 도움이 되는 아이로 잘 키우겠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더 유닛'은 연예계 데뷔 경력이 있는 참가자들의 재능과 잠재력을 발굴해 대한민국 대표 유닛 그룹을 만드는 아이돌 리부팅 프로그램이다. 남자 유닛 9명, 여자 유닛 9명을 선발, 두 팀으로 활동한다. 오는 28일 21시 15분 첫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