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는 23일 신임 영화진흥위원회 비상임위원 7명을 임명했다. 이준동 나우필름 대표(사진)를 비롯해 강원숙 영화프로듀서, 김영호 영화촬영감독, 김현정 한국시나리오작가조합 대표, 모지은 영화감독, 조영각 한국독립영화협회 이사, 주유신 영산대 게임영화학부 교수 등이다. 임기는 2년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