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송중기 결혼 / 사진=한경DB

배우 송중기와 송혜교가 오는 31일 결혼식을 앞두고 말을 아끼고 있다.

23일 송중기와 송혜교가 주례 없는 결혼실을 올릴 예정으로 사회는 송중기의 오랜 친구가 맡고 신혼여행은 유럽이 결정됐다는 보도가 나왔다.

하지만 송중기 소속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측은 송중기, 송혜교의 결혼식에서 정해진 것은 옥주현의 축가 뿐이라며 그 외 다른 부분은 마지막 정리 중이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인연을 맺고 연인으로 발전, 결국 백년가약을 올리게 됐다. 오는 31일 신라호텔 영빈관서 웨딩마치를 울린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