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T 코리아가 히팅 디바이스 '글로'와 전용 담배 '던힐 네오스틱'를 서울지역 CU 및 세븐일레븐 편의점 전 매장에서 판매한다고 23맇 밝혔다.

BAT 코리아는 지난 8월 출시 후 글로 플래그십 스토어 가로수길점과 홍대점을 비롯해 서울지역 내 GS25 편의점에서 글로와 던힐 네오스틱을 판매해 왔다.

이제 서울지역 CU 및 세븐일레븐 4000여개 편의점으로 판매를 확대하면서 고객들의 구매 편의성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매튜 쥬에리(Matthieu Juery) 신임 사장은 "BAT 코리아는 올해 글로 출시와 함께 흡연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히는 새로운 담배 산업의 미래를 선도하고 있다"며 "더 많은 국내 흡연자들이 BAT 코리아의 혁신적인 제품을 경험할 수 있도록 판매망 확대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