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연정훈이 득녀 소감을 밝혔다.

20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새 주말드라마 '브라보 마이 라이프'(극본 정지우, 연출 정효) 제작발표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배우 도지원, 박상민, 연정훈, 정유미, 현우, 강지섭이 참석해 작품 관련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연정훈은 "딸이 태어나고 가장으로서 성장했다는 느낌을 받는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하지만 그게 내 작품 선택에 있어 영향을 주진 않는다"며 "그 전에 악역을 연달아 하면서 스펙트럼을 쌓고 싶었다. 이번에는 색다른 멜로라 도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 연정훈은 "아이 아빠가 된 것이 나중에 아빠 역할을 하는데 있어서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브라보 마이 라이프'는 열정 과다 드라마 조연출 하도나(정유미 분)와 여왕처럼 살다 밑바닥으로 떨어진 왕년의 여배우 라라(도지원 분), 두 모녀의 화해와 도전, 사랑을 그린 드라마다.

오는 21일 저녁 8시 55분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 사진 = 최혁 한경닷컴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