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호 신한은행장은 17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으로 은행 내 소통을 담당하는 ‘두드림 패널’ 자문단에 선정된 직원에게 명찰을 달아줬다.

신한은행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