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이상민이 사는 1/4 하우스의 풀버전은 어떤 모습일까?

지난 15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그동안 볼 수 없었던 '1/4 하우스'의 완전체가 드디어 공개됐다.

이날 이상민은 절친한 동생 딘딘과 함께 누군가를 위한 선물을 준비해 어머니들의 궁금증을 모았다. 두 사람은 선물을 들고 옆집으로 향했는데, 알고 보니 상민의 바로 옆집이 래퍼 도끼의 집이었던 것.
MC들은 도끼 집을 통해 상민의 1/4 하우스가 원래 어떤 모습인지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높였다.

도끼의 '완전체' 하우스는 입구부터 자동문이었을 뿐 아니라 복층에 위치한 개인 작업실과 전망 좋은 고양이 전용 방까지 갖추고 있는 등 상상을 초월한 초호화 럭셔리 하우스였다.

이상민과 딘딘은 물론,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이들 역시 "대박이다"라며 혀를 내둘렀다. 특히 이상민은 "우리 집이 1/4이 아니라 1/8 같다"는 웃픈 감상을 남겼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