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도끼

미운우리새끼 도끼

래퍼 도끼의 집이 화제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방송인 이상민이 도끼의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20평에 방 6개인 도끼의 하우스는 2층으로 된 구조였다. 발코니에는 농구대가 있으며 야외에는 욕조가 있었다.

도끼의 집은 앞서 MBC '무한도전'을 통해 공개된 바 있다. 그의 집에 유재석을 맞이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기 때문.

당시 유재석은 도끼의 집에 들어서자마자 곳곳에 놓인 다양한 소품들을 보며 감탄했다. 또한 주인이 건넨 슬리퍼에도 놀라움을 표하며 "이거 진짜냐"고 물어봤다.

이에 그는 "가짜는 아니다"라고 답해 집에 대한 물건들의 값어치가 어마어마 하다는 것을 밝혀 눈길을 끈 바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