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뚜라미(대표 강승규)는 보일러 성수기를 맞아 고급 사양을 대거 적용한 ‘귀뚜라미 IoT 콘덴싱 가스보일러’(사진)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신제품은 사물인터넷(IoT), 콘덴싱, 저탕식, 에너지효율 1등급, 친환경 1등급, 가스 및 지진 감지 안전 기술 등 귀뚜라미의 최고급 사양을 모두 적용했다”며 “스마트폰으로 보일러 전원, 온도, 24시간 예약은 물론 각종 기능을 설정할 수 있고, 보일러가 스스로 소비자의 사용 습관을 학습해 최적화된 보일러 사용 환경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김낙훈 중소기업전문기자 nh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