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7일 이동통신 3사 통해 출시
모로칸 블루, 클라우드 실버, 오로라 블랙에 이어 추가

LG전자가 오는 17일 이동통신 3사를 통해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의 새로운 색상 ‘라벤더 바이올렛’을 선보인다.

LG전자는 기존 모로칸 블루, 클라우드 실버, 오로라 블랙에 이어 이번 라벤더 바이올렛 색상을 추가해 네 가지 색상을 모두 내놓게 됐다. LG V30 라벤더 바이올렛은 남녀 구분 없이 누구에게나 잘 어울리는 은은하고 로맨틱한 색상으로 출시 전부터 주목을 받았다.
LG V30 라벤더 바이올렛은 ▲6인치 대화면임에도 158g에 불과한 가벼운 무게와 7.3mm의 슬림한 두께 ▲스마트폰 중 가장 밝은 F1.6 크리스탈 클리어 렌즈(Crystal Clear Lens)와 활용도 높은 120도 저왜곡 광각렌즈로 누구나 전문가급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차세대 듀얼 카메라를 갖추고 있다.

또한 ▲일상을 영화 같은 영상으로 찍을 수 있는 시네 비디오(Cine Video) 모드 ▲뛰어난 명암비와 빠른 응답속도로 생생한 고화질과 VR 콘텐츠를 즐기는 올레드 풀비전 디스플레이 ▲하이파이 쿼드 DAC에 B&O 플레이의 튜닝을 더한 명품 사운드 등 LG V30의 성능을 보유하고 있다.

LG V30 라벤더 바이올렛의 가격은 94만9300원이다. 1년간 분실/파손 보험료의 50% 지원 과 LG전자 렌탈 제품 9종 렌탈비 최대 109만원(누적 기준) 할인이 가능하다. 리듬 게임 ‘비트 피버(Beat Fever)’ 10만원 상당 쿠폰 등 다양한 구매 혜택도 제공된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