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워치 점검 /사진=배틀넷 홈페이지

오버워치, 디아블로3, 하스스톤, 스타크래프트 플레이어가 답답함을 토로하고 있다. 블리자드 배틀넷이 접속 오류로 인해 점검 중이기 때문이다.

14일 블리자드 측은 고객지원 트위터 계정에 "현재 블리자드 공식 홈페이지, 블리자드 앱 접속이 불가능한 현상이 있어 담당 팀에서 확인 중이다"라고 밝혔다.

현재 블리자드의 게임 플랫폼 배틀넷 홈페이지, 앱 모두 불가능한 상황으로 점검이 마무리 되기 전까지 게임에 접속이 불가능하다.

네티즌들은 "언제 되나요", "1시간째 대기 중, 보상 안해주면...", "3시간째 기다리고 있다", "왜 하필 낮에 점검을 하는지 모르겠다", "보상 시원하게 해주면 참겠다" 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