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사다 이사오 감독 / 사진=최혁 기자

유키사다 이사오 감독이 14일 오후 부산 우동 영화의 전당 두레라움홀에서 열린 제 22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갈라프레젠테이션 ‘나라타주'(감독 유키사다 이사오) 기자회견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