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손예진 / 사진=최혁 기자

배우 손예진이 12일 오후 부산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22th BIFF)'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손예진, '이 구역 여신은 나야나'

손예진, '완벽에 가까운 미모'

손예진, '감탄이 나오는 미모'

손예진, '부산이 그리스로 변하는 순간'

손예진, '자체발광 미모'

부산=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