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형·취업 연계형 코스

KT AI교육센터 교육생들이 강의장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KT 제공

KT는 지난달 26일 경기 성남시 분당사옥에 '인공지능(AI)교육센터'를 개소하고 KT 관계자와 일반인 대상 AI 알고리즘 개발 실무교육을 진행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AI교육센터에서 시행하는 교육과정은 오픈형 코스와 취업 연계형 코스 두 가지다. 오픈형 코스는 KTKT 그룹 및 협력사, 중소기업,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다. 데이터 사이언스와 프로그래밍, 모델링 3개 영역 12개 과정을 선택해 들을 수 있다.

취업 연계형 코스는 수학, 통계학, 컴퓨터공학 등 AI 인접 분야를 전공한 대학생과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약 6개월간 무상으로 제공된다. 학교에서 경험하기 힘든 기업 실무형 교육을 통해 AI 실무인재를 배출하자는 취지에서 운영된다. KT는 이 과정을 수료한 학생이 KT 그룹 및 협력사에 취업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최영민 KT 그룹인력개발원장 전무는 "KT AI교육센터가 국내 AI 관련 인력의 수급 불균형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게임·엔터 분야를 취재합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