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아시아는 오는 12월 12일부터 제주~쿠알라룸푸르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고 11일 밝혔다.
에어아시아가 최초 및 단독으로 운항하게 되는 제주~쿠알라룸푸르 노선은 제주 출발 최장거리 노선으로 프리미엄 플랫베드 12석을 포함한 총 377석의 A330 기종이 투입돼 주 4회(월·화·수·토) 운항한다. 이로써 에어아시아는 국내 취항지를 세 곳(인천·부산·제주)으로 늘리게 됐다.

에어아시아는 이번 신규 노선의 예매 오픈을 기념해 오는 15일까지 특가 프로모션도 실시한다.
특가 항공권은 12월 12일부터 2018년 3월 25일까지 출발하는 제주~쿠알라룸푸르 노선에 해당되며, 에어아시아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선착순으로 판매한다. 운임은 제세금이 모두 포함된 편도 총액 기준 9만 9000원부터다.

벤야민 이스마일 에어아시아 엑스 CEO는 "기존의 서울과 부산 노선의 성장을 발판 삼아 새롭게 단독 직항 편을 운항하게 돼 매우 자랑스럽다"며 "에어아시아의 제주 취항이 제주 입·출객들의 번거로움을 덜고 양국 간 관광 및 교류 활성화에도 중요한 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