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어 공모전도
LG전자는 자사 스마트홈 플랫폼인 ‘스마트씽큐(SmartThinQ™)’의 개발자 사이트를 개설했다고 9일 밝혔다.

개발자들이 이 사이트에 가입하면 LG전자 스마트홈 파트너가 된다. LG전자는 파트너 개발자에게 스마트씽큐의 통신 규칙인 표준 프로토콜 규약과 프로그램 언어인 API 등 정보를 공개한다. 파트너 개발자가 이 정보를 활용해 개발한 사물인터넷(IoT) 제품은 LG전자의 스마트홈 앱(응용프로그램) ‘스마트씽큐 앱’과 인공지능 스피커 ‘스마트씽큐 허브’와 연동된다. 스마트홈 생태계 확장을 위해 개발자와 협력사 등 다양한 파트너와의 협업을 강화하려는 목적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LG전자는 개발자 사이트 개설을 기념해 오는 22일까지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스마트홈 아이디어 공모전도 연다.

좌동욱 기자 leftki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