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추석 황금연휴가 있는 10월 첫째 주는 지역별로 비 소식이 잦아 우산을 챙기는 것이 좋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2일은 오전까지 전국에 비가 내리고, 3∼4일은 강원영동, 6일은 전남·경상·제주도에 비 소식이 있을 전망이다.

추석 당일인 4일을 비롯해 다른날에는 전국에서 구름이 많이 낄 것으로 예보됐다.

기온은 주 전반에는 평년(최저 7∼17도·최고 21∼25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은 수준으로 예보됐다. 주 후반에 들어서는 평년보다 비슷하거나 조금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강수량은 강원영동·경상·전남·제주가 평년(1∼6㎜)보다 많겠고, 그 밖의 지역은 적겠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