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 연임 확정

입력 2017-09-22 19:25 수정 2017-09-23 07:09

지면 지면정보

2017-09-23A10면

임추위서 단독추천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60·사진)의 연임이 사실상 확정됐다.

▶본지 9월15일자 A14면 참조

한국씨티은행은 22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어 박 행장을 차기 행장 후보로 단독 추천했다.

박 회장은 다음달 27일 열리는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차기 행장으로 정식 선임된다. 임기는 2020년까지다. 임추위는 이날 박 행장이 대규모 지점 통폐합을 성공적으로 이끌었으며 비(非)대면채널 등 디지털 영업을 강화해 실적을 개선한 점을 높이 평가했다. 한국씨티은행 모그룹인 미국 씨티그룹도 대규모 점포 통폐합을 매듭지은 박 행장의 연임에 대해 긍정적인 판단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박 행장은 1984년 씨티은행 서울지점에 입행해 자금담당본부장, 기업금융본부장 등을 거쳐 2014년부터 한국씨티은행장을 맡고 있다.

이현일 기자 hiune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