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 배치할 핵무기는 B61 스마트 폭탄이 유일"

입력 2017-09-19 18:16 수정 2017-09-20 02:00

지면 지면정보

2017-09-20A5면

미국 의회조사국 보고서
미국이 한국에 전술핵을 재배치할 경우 B61 계열 투하용 핵폭탄이 유일하다고 미국 의회조사국(CRS)이 밝혔다.

CRS 소속 에이미 울프 핵무기정책 전문가 등은 지난 14일자로 발간한 보고서에서 “미국 비축분 중 한반도에 배치할 수 있는 유일한 핵탄두 무기는 B61 폭탄”이라고 주장했다.

보고서는 1991년 이후 한국에서 모든 전술핵을 철수한 가운데 이를 다시 배치하려면 B-2 폭격기와 F-15 및 F-16 전투기로 옮길 수 있는 폭탄이어야 하고, 이런 조건에 부합하는 것은 B61이라고 설명했다.

북한의 핵 위협이 고조되면서 최근 한국에 B61, B83과 열핵탄두 W76, W78 등의 재배치 가능성이 거론됐으나 이 중 가능한 것은 B61뿐이라는 뜻이다.

이상은 기자 sele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62명 34%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122명 6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