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디지털전략 본부장 장현기 박사 선임

입력 2017-09-19 15:08 수정 2017-09-19 15:14
신한은행은 디지털금융 혁신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외부 전문가를 디지털전략 본부장으로 영입했다.

신한은행은 19일 AI(인공지능) 전문가인 장현기 씨(사진)를 디지털전략본부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앞서 신한은행은 지난 7월 디지털 관련 부서를 디지털그룹으로 통합하고, 디지털전략본부 내 AI·블록체인·엠폴리오 등 핀테크 관련 6대 부문 랩(Lab)을 신설했다. 장 신임 본부장이 신한은행 내 디지털 전략을 총괄담당할 예정이다.

장 본부장은 삼성전자 SW센터와 IBM Korea 에서 모바일 플랫폼 설계 등을 주도했고, 최근 SK C&C에서 AI개발 총괄 팀장으로 재직하며 IBM왓슨의 한글화와 SK의 AI플랫폼인 ‘에이브릴’ 개발을 총괄했다.

안상미 기자 sara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389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657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