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 소요산에 캠핑장 조성

입력 2017-09-18 20:17 수정 2017-09-19 04:02

지면 지면정보

2017-09-19A27면

경기북부의 대표 관광지인 동두천시 상봉암동 소요산 권역에 27만5000㎡ 규모의 산림휴양 관광벨트가 조성된다. 이 사업은 164억원이 투입돼 2019년 7월 완공된다. 경기도와 동두천시는 이 같은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동두천 소요산권 관광벨트화 연계 구축사업’을 시작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시 관계자는 “소요산 관광벨트 사업이 완공되면 연간 100만 명인 관광객이 10% 정도 더 늘고 캠핑장 조성 등으로 체류형 관광 기반도 형성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 시설은 숲 유치원, 캠핑장, 목공예 체험장, 향토방 등이다. 소요산 관광벨트화 사업은 동두천, 연천, 가평 등 낙후된 6개 시·군에 사회간접자본시설과 문화관광 인프라 등을 지원하는 ‘지역균형발전 5개년 계획’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다. 2015년부터 2019년까지 2463억원을 투입한다.

동두천=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46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21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