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는 15일 북한이 불상 미사일을 발사한 것과 관련, 이날 8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체회의를 소집한다고 연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 소식이 정해진 직후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이 주재하는 NSC 상임위원회로 소집했으나 10여분 뒤 전체회의로 재소집됐다.

이에 앞서 합참은 이날 오전 평양시 순안 일대에서 동쪽으로 불상 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미사일 관련 세부사항에 대해서는 한미당국이 분석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