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음 트윈 모터 적용...분리 난방도 가능

귀뚜라미(대표 강승규)는 50년 보일러 기술을 집약한 온수보일러(온도조절기)와 고급 원단을 사용한 온수매트를 결합한 ‘2018년형 귀뚜라미 온돌매트’(사진)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귀뚜라미 관계자는 “이 온돌매트는 강력한 저소음 트윈 모터를 적용해 매트 좌우의 온도를 빠르고 정확하게 조절할 수 있는 ‘분리 난방 기능’을 갖추고 있다”며 “사용자는 각자 체온에 맞게 좌우 온도를 조절해 편안한 잠자리를 가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쾌적한 취침을 위한 ‘온돌 모드’를 적용했다. 취침후 더위에 뒤척이지 않도록 처음 3시간 동안 천천히 온도를 내려 깊은 잠을 유도한다. 기상 전 사람의 체온이 떨어지는 점을 고려해 2시간 전부터 다시 온도를 올려 따뜻하고 상쾌한 기상을 도와준다.

밀폐식 안전 구조, 넘어짐 안전 스위치, 10중 안전장치 등을 갖추고 있으며 원터치 자동 물빼기, 원터치 연결잭 등 편의기능도 강화됐다. 매트 소재로 고밀도 메모리폼을 사용해 충격을 흡수하고 자연스러운 잠자리 곡선을 유지하도록 도와준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김낙훈 중소기업전문기자 nh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