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무너진 불펜에 답답한 코칭스태프'[포토]

입력 2017-09-13 21:56 수정 2017-09-13 21:56


[엑스포츠뉴스 인천, 김한준 기자] 13일 오후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SK 와이번스의 경기, 7회말 SK 최정의 만루 홈런과 로맥의 투런 홈런에 힘입어 15:10으로 역전되자 KIA 김기태 감독 및 코칭스태프들이 침통한 표정을 보이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 부패방지를 위한 획기적 계기로 현행 유지해야 908명 64%
  • 민생경제 활성화 위해 현실에 맞게 금액 수정해야 500명 3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