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빈슨 전 아일랜드 대통령 등 '백남상'

입력 2017-09-13 20:44 수정 2017-09-14 02:33

지면 지면정보

2017-09-14A37면

한양대 백남기념사업회는 제3회 백남상 인권·봉사부문 수상자로 메리 로빈슨 전 아일랜드 대통령(왼쪽)을 13일 선정했다. 공학부문 수상자로는 질소산화물을 제거하는 촉매 필터를 개발한 신동우 나노 대표(가운데)가 선정됐다. 음악부문에서는 국립합창단에서 초대 단장 겸 상임 지휘자로 활동한 나영수 한양대 음대 명예교수(오른쪽)가 수상자로 결정됐다. 상금은 2억원. 시상식은 다음달 16일 한양대 서울캠퍼스 백남음악관에서 열린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 부패방지를 위한 획기적 계기로 현행 유지해야 593명 65%
  • 민생경제 활성화 위해 현실에 맞게 금액 수정해야 315명 35%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