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과 열애 배지현

류현진과 열애 배지현

야구선수 류현진과 아나운서 배현진이 결혼을 전제로 열애 중이다.

배지현의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13일 "두 사람이 류현진 선수의 시즌 경기가 끝나는 시점 이후 결혼하는 것을 전제로 열애 중"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두 사람이 야구라는 공통된 일과 관련해 만남을 가지면서 만남을 유지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류현진이 열애 비법을 공개한 사실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2015년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송일국의 집을 찾은 류현진은 "야구가 힘드냐, 애보기가 힘드냐"는 질문에 "야구가 쉽다"고 답했다.

2세 계획에 대해서는 "2명이 좋을 것 같다"며 연애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자 "선수들이 몰래 몰래 연애를 한다. 한국에 2개월 있을 동안 바짝 만난다"고 밝혀 눈길을 끈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