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선욱 감독과 주연배우들이 12일 오후 서울 역삼동 LG아트센터에서 연극 ‘라빠르트망’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오지호, 김주원, 김소진이 출연하는 연극‘라빠르트망’ 은 뱅상 카셀과 모니카 벨루치가 출연해 세계적인 화제를 모았던 프랑스 영화 ‘라빠르망’을 무대 위로 옮긴 작품으로 오는 10월 18일 부터 11월 5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