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w & Biz]

율촌·광장·서강대, 글로벌 합작사업 세미나 공동개최

입력 2017-09-13 07:20 수정 2017-09-13 07:20

지면 지면정보

2017-09-13A28면

법무법인 율촌이 오는 21일 법무법인 광장, 서강대 ICT법경제연구소와 ‘제1차 100분 토론 세미나’를 연다. 주제는 ‘글로벌 합작사업에 대한 경쟁법적 접근과 쟁점-운송산업을 중심으로’다.

이번 세미나는 ‘계약을 통한 합작사업방식(contractual JV)’에서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경쟁법적 쟁점을 미국, 유럽연합(EU) 등 해외 선진국에서 항공과 해운 운송산업의 사례를 중심으로 토론 방식으로 진행된다. 박성범 율촌 변호사, 광장의 신동준 박사, 최요섭 한국외국어대 교수, 홍대식 서강대 교수 등이 토론에 참여한다.

김주완 기자 kjw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137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246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