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새 맥주 '피츠', 100일 만에 4000만병 판매

입력 2017-09-11 11:37 수정 2017-09-11 11:37

롯데주류의 새 맥주 피츠 수퍼클리어가 출시 100일 만에 4000만병 판매를 돌파했다. ◎롯데주류 제공

롯데주류는 맥주 신제품 '피츠 수퍼클리어'가 출시 100일 만에 4000만병(330mL 기준) 판매를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롯데주류는 잡미를 줄여 깔끔한 끝맛을 구현한 제품 특징과 출시 직후부터 진행 중인 각종 소비자 이벤트, 주요 소비자층을 대상으로 한 각종 축제 지원 등 전방위 영업, 마케팅 활동을 4000만병 돌파의 원동력으로 보고 있다.

피츠는 롯데주류가 자체 개발한 고발효 효모인 수퍼 이스트(Super Yeast)를 사용해 발효도를 90%까지 끌어올려 맥주의 잡미를 없애고 최적의 깔끔함을 구현해 냈다.

또 클라우드와 마찬가지로 맥주 발효 원액에 추가로 물을 타지 않는 오리지널 그래비티(Original Gravity) 공법을 동일하게 적용해 롯데맥주의 정체성을 유지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46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21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