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검색창에 '카메라' '마이크' 아이콘 전면 배치
이미지·음성 등 검색 세분화 추세 반영

'카메라'와 '마이크' 아이콘이 전면 배치된 네이버의 모바일 검색창. / 사진=네이버 제공

네이버(682,0006,000 -0.87%)가 텍스트뿐 아니라 이미지와 사운드 검색에도 최적화된 모바일 검색창을 선보였다.

네이버는 모바일 검색창 개편을 통해 '카메라'와 '마이크' 아이콘을 전면 배치했다고 8일 밝혔다.

기존 검색창에서 이미지나 음성 검색 등을 이용하려면 '인식 검색' 탭에서 각 기능을 별도로 선택해야 했다. 바뀐 검색창에서는 보다 직관적이고 편리하게 다양한 검색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카메라 아이콘을 클릭하면 이미지 검색 서비스 '스마트렌즈'가 자동으로 대상의 유형을 인지해 이미지 또는 바코드·QR코드 검색, 외국어 번역 결과를 보여준다.
따로 존재하던 음성과 음악 검색은 사운드 검색으로 통합됐다. 운전을 하거나 텍스트를 입력하기 어려운 상황에 마이크 아이콘을 누르면 음성으로 원하는 정보를 검색할 수 있다. 들리는 음악의 제목이나 가수가 궁금하면 음표 아이콘을 눌러 찾을 수 있다.

네이버는 향후 검색 서비스에 인공지능(AI) 기반 대화형 시스템인 '네이버 아이(i)'와 '쇼핑카메라(가칭)' 등 다양한 기술을 적용할 예정이다.

네이버 관계자는 "검색의 형태와 사용자 수요가 갈수록 세분화, 다양화되고 있는 만큼 보다 스마트한 검색을 위한 연구를 이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게임·엔터 분야를 취재합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