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고현정

씨네타운 고현정

배우 고현정이 잠결에 방송을 해 화제를 모았다.

고현정은 6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서 배우 김성경과 깜짝 전화연결을 했다. 고현정은 잠결에 라디오와 전화연결이 돼 상대방 이름을 잘못 부르는 등 횡설수설했다.

고현정 소속사 아이오케이 측은 6일 "잠결에 라디오와 전화연결이 돼 이름을 잘못 부른 것이지 음주 방송이 아니다"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지난 6월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도 고현정의 실수가 언급된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이수경은 "자신이 봤을 때 가장 예쁜 연예인은 누구냐"는 물음에 "고현정 선배님이다. 분위기가 정말 좋다"고 밝혔다.

그러자 출연진들은 "김영철이 고현정과 친하다"고 말했고, 김영철은 "고현정 누나한테 문자가 왔는데 '영철아 아는 형제 너무 재밌게 보고 있다'고 왔다"며 "그래서 '누나, 제목부터 외워. 아는 형제가 아니라 아는 형님이야'라고 설명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