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나문희, 이제훈이 6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아이 캔 스피크'(감독 김현석, 제작 영화사시선) 언론시사 및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나문희, 이제훈 주연의 '아이 캔 스피크'는 민원 건수만 무려 8,000 건, 구청의 블랙리스트 1호 도깨비 할매 ‘옥분’과 오직 원칙과 절차가 답이라고 믿는 9급 공무원 ‘민재’ 결코 어울릴 것 같지 않았던 상극의 두 사람이 영어를 통해 운명적으로 엮이게 되면서 진심이 밝혀지는 이야기로 오는 9월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