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인재 육성 리얼리티 Mnet ‘아이돌학교’가 이번 주 8회부터 금요일 저녁 11시로 옮겨 방송된다.

앞으로 최종회까지 학기말고사와 데뷔 멤버 선발전 만이 남아 있는 상황. 가장 중요한 마지막 4회차가 Mnet의 프라임 타임에 편성됨에 따라 ‘프로듀스101 시즌2’, ‘쇼미더머니6’의 화제성을 이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편성 변경에 따라 이번 주 ‘아이돌학교’는 8일 밤 11시에 전파를 탄다. 8회 방송에서는 학기말고사를 준비하는 과정과 일부 조의 무대가 공개된다.

총 6개의 조로 나뉘어 ‘우아하게’(트와이스), ‘시간을 달려서’(여자친구), ‘위우’(프리스틴), ‘스텝’(카라), ‘아임유어걸’(SES), ‘노노노’(에이핑크) 무대를 만드는 것이 과제다. 28명의 학생 중 최종 데뷔 멤버 선발전에 오를 18명이 결정되는 시험이라 긴장을 늦출 수 없다.
아이돌의 실전 노하우를 배우는 ‘아이돌위크’도 시작된다. 교정을 떠나 각 조별로 학기말고사 시험 곡의 원곡 가수와 만나는 ‘아이돌 연수’가 첫 번째 프로그램이다.

트와이스, 여자친구, 프리스틴, 카라, SES, 에이핑크 등 걸그룹 멤버들은 학생들을 위해 시험 곡 무대 팁을 공개하고 아이돌 선배의 노하우를 아낌없이 전수했다.

브라운관을 통해서만 보던 걸그룹과 실제 만난 학생들은 흥분된 마음을 감추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기 걸그룹과 예비 걸그룹의 훈훈한 만남은 금요일 밤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데뷔를 향한 운명의 시간까지 4주 남은 ‘아이돌학교’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