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미령 '비행소녀' 캡처

조미령이 방송에서 약 370평(1200㎡) 규모의 전원주택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조미령은 4일 방송된 MBN '비행소녀'에서 경기 양평시에 있는 자신의 단독주택을 공개했다. 넓은 마당과 높은 천장을 갖춘 최고 3층 높이 전원주택이다.

조미령은 "아픈 어머니를 공기 좋은 곳에서 모시고 싶어 땅을 사서 지었다"며 "부모님과 살다가 지금은 혼자 살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미령은 아침마다 손수 커피를 내려 마시며 여유로운 생활을 즐기는가 하면 한식부터 양식까지 직접 요리해 차려 먹는 '비혼 라이프'를 보여줬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