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좋다' 최홍림 신부전증 투병

개그맨 최홍림(52)이 알기 신부전증 투병 중이라는 사실이 알려져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샀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최홍림은 담당 의사로부터 신장 기능이 8.4% 밖에 남지 않았고 병세가 빠른 속도로 악화된다는 소식을 들었다.

3년 전 처음 신부전증 진단을 받은 최홍림은 신장 이식을 받아야 하는 상황으로 40년 전 의절한 형과 재회하기도 했다.

최홍림은 "왜 나한테 이 병이 오냐"라며 "난 너무 착하게 살았는데"라고 괴로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최홍림은 1987년 제1회 대학개그제 동상을 받으며 데뷔 MBC '청춘행진곡', '일요일밤의 대행진' 등에 출연했다.

뿐만아니라 최홍림은 2002년 프로 골프선수로 활약하며 눈길을 끌기도 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