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택연 현역 입대

옥택연 현역 입대

그룹 2PM 옥택연이 현역으로 입대했다.

옥택연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4일 "옥택연이 이날 오후 기족, 2PM 멤버들과만 인사하고 현역으로 입대한다"고 밝혔다.

옥택연은 미국 영주권자임에도 입대를 위해 신체검사를 받았다. 허리디스크로 대체복무 판정을 받았지만 수술과 치료를 병행하며 군 입대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보여 많은 이들의 격려를 받고 있다.

이 가운데 그가 군 입대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놓은 사실이 재조명되고 있다.

옥택연은 KBS 2TV '인간의 조건'에 출연해 "군대 스트레스는 있긴 있다. 하지만 어차피 갈 거고 갈 날짜를 이미 마음에 그려놓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렇게 밖에 나와 있는 것만으로도 일탈이다. 난 원래 집에서 잘 안 나온다. 집에서 작곡하고 운동이라고 해봤자 자전거 타기 정도"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