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은 3일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에 탑재할 수 있는 수소폭탄을 개발했다고 발표한 것과 관련해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은 더 이상의 강경 발언으로 한반도 위기를 증폭시키는 일을 삼가야 한다"고 말했다.

제윤경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북한이 ICBM에 장착하는 수소폭탄을 개발하는 것이 남과 북, 누구에게 긍정적인 일이 되느냐"면서 "북한은 더 이상의 치킨게임을 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제윤경 대변인은 "북한이 국제적 고립을 탈피하고 어려운 경제여건을 극복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스스로 브레이크를 잡아 폭주기관차를 멈추는 일뿐"이라며 "북한은 하루속히 대화를 통한 평화의 길에 동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