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주아 / 935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신주아가 TV조선의 새 리얼 버라이어티 토크쇼 ‘사랑은 아무나 하나’ MC로 발탁됐다.

‘사랑은 아무나 하나’는 서로 다른 문화에서 성장해 사랑으로 맺어진 국제결혼 커플들의 이야기와 일상을 들여다보는 취지의 예능 프로그램이다.

신주아의 소속사 935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21일 신주아와 함께 MC를 맡은 김용만, 주영훈과 함께 찰떡 호흡을 선보이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첫 녹화를 마쳤다.

지난 2014년 태국인 남편 사라웃 라차나쿤과 결혼한 신주아는 국제결혼 부부들의 이야기에 더욱 공감하며 안정적인 진행 실력을 선보여 관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는 후문.

한편, 신주아는 이번 ‘사랑은 아무나 하나’의 홍일점 MC 발탁에 이어, 오는 10월부터 방영되는 SBS 새 드라마 ‘브라보 마이 라이프’에도 출연을 확정 지어 기대를 높이고 있다.

'사랑은 아무나 하나'는 오는 9월 9일부터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