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선'이 첫 방송부터 수목드라마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31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에 따르면 지난 30일 첫 방송된 '병원선'은 전국 기준 10.6%(1부), 12.4%(2부)를 각각 기록했다. 동시간대 방송된 SBS '다시 만난 세계'는 각각 5.4%와 6.8%를, KBS2 '맨홀'은 2.0%를 나타냈다.

'병원선'은 '병원선'은 인프라가 부족한 섬에서 배를 타고 의료 활동을 펼치는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의사들이 섬마을 사람들과 인간적으로 소통하며 진심을 처방할 수 있는 진짜 의사로 성장해나가는 세대 공감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한편 첫 방송에는 쓰러진 오혜정(차화연)을 구하기 위해 섬으로 향하는 송은재(하지원)의 모습이 담겼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