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30일 MBC '라디오스타'가 게스트로 출연한 방송인 김생민 '조롱 논란'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김구라는 김생민의 말을 끊고 조롱하는 듯한 발언을 해 논란에 휩싸였다. 논란이 커지자 김생민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라스'에 처음 출연했는데, 출연 자체만으로도 영광이었다"며 말을 이었다.

김생민은 "재미있는 에피소드를 많이 가져갔어야 했는데, 준비를 못 했고 엄청 떨어서 오히려 죄송했다"며 사과했다.

이어 "김구라 형님도 좋아하고, 다른 MC분들도 재미있게 풀어주려고 하셨다. 제가 잘 못해서 발생한 일 같다. 절대 불쾌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