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주혁 / 사진=최혁 기자

배우 김주혁이 기자 역할을 소화하기 위해 철저한 준비를 했다.

배우 천우희가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아르곤'(극본 전영신 주원규 신하은, 연출 이윤정)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날 김주혁은 "기자들을 이렇게 자세히 보는 건 처음이다. 다르게 느껴진다"며 "제작발표회에 오셔서 기사를 작성하시는 기자분들을 보니 마치 팀원들이 열심히 일하는 것 같은 느낌"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역할을 준비하면서) 기자를 만나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 나름대로 내 캐릭터의 히스토리도 만들어봤다"고 전했다.

한편, '아르곤'은 가짜 뉴스가 범람하는 세상에서 오직 팩트를 통해 진실을 밝히고자 하는 탐사보도팀 '아르곤의 치열한 삶을 그려낸 드라마다. 오는 9월 4일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