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선수 / 사진=로스앤젤레스 다저스 홈페이지

‘괴물 투수’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사진)이 승리투수 요건을 갖췄다.

류현진은 25일(한국시각)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 PNC 파크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메이저리그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이날 류현진은 타선 지원에 힘입어 안정적인 투구를 이어갔다. 1 대 0으로 앞선 2회말 동점을 허용했지만 소속 팀인 다저스가 리드를 되찾았다.

류현진은 3회까지 59구를 던진 뒤 4회말을 공 9개로 마쳤다. 이후 유격수 땅볼 처리 등으로 승리투수 요건을 충족했다.

다저스는 현재 3 대 1로 앞서고 있는 상황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