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배용준(45)과 박수진(32) 부부가 결혼 2년여 만에 둘째를 가졌다.

두 사람의 소속사 키이스트(2,66590 +3.50%)는 23일 "박수진이 최근 임신을 확인했다"며 "임신 초기라 출산예정일 등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배용준과 박수진은 2015년 7월 결혼했으며, 지난해 10월 첫 아들을 출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