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용준 박수진

배용준(45)-박수진(32) 부부가 깜짝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키이스트는 23일 "박수진 씨가 임신한 것이 사실이다. 아직 임신 초기라 조심하고 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배용준과 박수진은 지난 2015년 7월 결혼식을 올린 후 지난해 10월 득남의 기쁨을 안았다.

지난달 27일 결혼 2주년을 맞은 박수진은 자신의 SNS에 "그때보다 더 사랑해. 귀한 선물"이라는 글을 남기며 배용준에 대한 변한없는 애정을 과시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