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현 악플러에 경고 / 사진 = 한경DB

위너 출신 가수 남태현이 악플러들에게 경고장을 날렸다.

지난 22일 남태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악플들을 캡쳐해 게재했다.

그는 팬들에게 "가지고 계신 파일이 큰 분은 메일로 보내주세요"라며 자신의 메일주소 또한 공개했다.

이어 "이번엔 정말 얼렁뚱땅 안넘어갑니다"라며 "이쪽 분야 최고 변호사 분 선임해서 끝까지 잡아 내겠습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남태현은 SNS를 통해 악성 댓글 수집과 악플러들에 대한 강경 대응을 예고한 바 있다. 그는 "이유 불문, 나이, 성별 불문, 선처는 없다"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