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아이피' 이종석

새 영화 '브이아이피'가 막내 이종석의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영화 '브이아이피'에서 이종석은 북에서 온 VIP역으로 열연을 펼친 이종석은 차갑고도 광기 넘치는 악역 연기로 눈도장을 받았다.

하지만 영화 속 모습과는 달리 '브이아이피' 촬영 현장에서는 연기자 중 가장 막내로서 귀엽고도 애교 넘치는 모습으로 현장에 있는 모습 동료들과 환상적 케미를 만들어낸 이종석의 깨알 애교 스틸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번에 공개된 '브이아이피' 이종석의 깨알 애교 스틸은 그야말로 눈을 뗄 수 없는 매력으로 예비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여유롭고 순수한 모습을 지닌 청년 이종석의 매력을 고스란히 확인할 수 있다. 그렇지만 슛 사인이 나면 곧 바로 카리스마 넘치는 김광일로 변신하여 장동건, 김명민 등 쟁쟁한 선배 배우들과도 밀리지 않는 존재감을 드러내며 스탭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영화 '브이아이피'는 국정원과 CIA의 기획으로 북에서 온 VIP가 연쇄살인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상황에서 이를 은폐하려는 자, 반드시 잡으려는 자, 복수하려는 자,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네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 영화. <신세계> 박훈정 감독의 독보적인 연출과 장동건, 김명민, 박희순, 이종석의 폭발적 열연이 어우러졌다. 23일 개봉.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