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케티이미지

금요일인 18일은 전국이 흐리고 곳곳에서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서해북부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은 새벽부터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남부지방은 낮 동안 가끔 비가 올 것으로 내다봤다.

오는 19일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돌풍과 함께 천둥과 번개가 곳곳에서 예상된다. 시간당 2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려 비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하겠다.

일부 전남과 경남 지역은 폭염특보 발효 중으로 오늘과 내일 일부 남부지방 낮 기온 33도 내외로 올라 건강관리에 유의가 필요하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먼바다에서 0.5~1m, 남해 먼바다에서 0.5~1.5m, 동해 먼바다에서 1~2.5m로 일 것으로 보인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3도, 대전 23도, 광주 22도, 부산 24도, 대구 22도, 춘천 21도, 제주 25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대전 30도, 광주 32도, 부산 30도, 대구 31도, 춘천 27도, 제주 31도 등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